마음으로 담는 세상




대전MBC "생방송 아침이 좋다" 코너에 대전시블로그 기자단 소개시간에 초청받아 천상인(절대강자꼬마마녀)님과 함께 출연하고 왔습니다.
임세혁 아나운서와 김하나 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코너로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오전8시 30분에 방송되는 코너입니다.
(http://www.tjmbc.co.kr/cnt/tv/menuUrl.php?mid=331)
이날 대전시 블로그 기자단에 대한 소개와 더불어 기자단으로 활동하는 일들에 대해 소개를 하고 왔습니다.

대전시티즌 명예사진기자로 시작해
충청투데이 따블뉴스 블로거를 통해  
대전시 블로그 기자단까지...

이렇게 어느 순간 나도 모르게 넓어진 삶의 영역들에 대한 무게감을 느끼고 왔네요~~!


우선 공보관실에서 출연을 부탁받고는 무척 부끄러웠습니다.
한편으로는 출연해 보고 싶은 마음도 있었습니다.
방송 일주일 전 쯤에 대본이 도착했습니다. 미리 질문들을 작가분께서 정리해 주셨고
그 질문에 대한 답변들을 정리해서 다시 보내고, 또 수정하고...이런 과정을 거쳐 결국 방송국으로 향하게 되었습니다.

2011년 2월 18일 오전8시 30분까지 대전MBC 1층 분장실로 도착하라는 메시지를 받고 열심히 달려 갔습니다.




MBC의 상징, MBC 큐브...그 상징물을 배경으로 대전 MBC 건물이 솟아 있습니다.


천상인(절대강자꼬마마녀)님은 8시도 되기 전에 도착하셨다고...ㅋㅋㅋ
분장실에 도착해서 혼자 무안했는지 언제 오냐는 문자를 .....




도착해서 분장실로 향했습니다.
저쪽 1층 왼쪽 구석이 분장실, 그리고 오른쪽 맞은편이 스튜디오 및 보도국 사무실이 있었습니다.

설레는 마음으로 분장실 문을 열었습니다.

도착해 보니 임세혁 아나운서께서 방송 준비를 하고 계시더군요.


메이크업을 담당하시는 분의 손길이 분주하시더군요.
이런 와중에서도 블로거 기질이 발동해 촬영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김진희 아나운서, TV에서 보던 분을 실제로 보니 실제가 더 아름다우시더군요.
김하나 아나운서는 이미 스튜디오로 가셨고....





임세혁 아나운서...근접해서 촬영을 했습니다.


잠시후 한분이 더 들어오셨습니다.



촬영을 하자고 했더니만 고개를 확~~~
그래서 제대로 촬영을 하기로 했죠.



그래서 다시 제대로 촬영~~!!!



모든 변장, 아니 분장이 끝나고 난 후의 임세혁 아나운서...
알고보니 저와 동갑이시더군요..으흐~~


8시 30분이 되자 다들 스튜디오로 향하시고, 저와 천상인님, 공보실 주무관님, 그리고 작가님이 남았다.
그리고 또 한분...바로 메이크업을 담당하시는 이재윤님이셨다.



이재윤 님은 사진 촬영을 너무 싫어하셔서 이렇게 밖에 촬영을 할 수가 없어서...




과분하게 저와 천상인님까지 메이크업을 해주셨습니다.

잠깐 대화를 나누었는데, 생각보다 에피소드가 많으시더군요.
하루에 14-20명 정도를 메이크업을 해 주시는데, 아침에 7명, 저녁에 7-10명 정도??
생방송들이 있다보니 시간에 대한 문제가 많으시더군요.
한번은 차가 고장나서 지나가는 택시를 몸으로 막아 세우고 3천원이면 올 거리를 2만원이나 주고 시간에 맞춰 오셨다는 이야기등...
방송인들 뿐만 아니라 방송에 관계된 분들의 에피소드도 무척 재미있을 것 같더군요.

여튼, 이제 저희는 스튜디오로 갈 준비가 다 되었습니다.
하지만, 이것으로 끝나면 아쉽죠.
변장 기념으로 촬영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겁도 없는 천상인님...김진희 아나운서와 함께 셀카샷을 날리신다. 으흐~~~


이제 VCR이 나가는 동안 스튜디오를 향했습니다.



스튜디오 내부입니다.
아..이제 긴장의 시간입니다.



마이크를 장착하고 있는데, 유인종 편성제작부 부장님이 오셨습니다.
그러시면서 준비해간 대본을 몽땅~~ 가져가셨습니다.
헙...대본이 있으면 바닥만 볼테니 그것을 방지하기 위함이시라며...끙~~!!!

방송 시작하기 몇 분이 남지 않았는데, 갑자기 '카메라로 생방송 중에 촬영을 해 보면 어떨까?'라고 하시더니..
나가시더군요..

생방송 중에 촬영을 해보라는...어허~~~이거....일이 커지는 군요...

카메라 아래쪽에 VCR이 나가는 화면이 보이고, 점점 순서가 다가옵니다.


"1분 남았습니다."
......
.......

"10초 남았습니다."

"꿀꺽~~~!!!"

대본대로 아나운서의 멘트가 시작되고 머리속은 하얗게 되어가기 시작합니다.







이제 방송이 시작되었습니다.
방송중 촬영이 어려워 미리 촬영해 봤습니다.

방송중 촬영을 갑작스럽게 하는 시간이 있었는데, 언더 노출이라 그 사진은 그냥~~~쩝...
그래도 한번 보여드리죠.



생방송 중이라 노출, 화벨 맞출 시간이 없이 그냥 방송용으로 샷을 날렸더니 이모양이다..쩝...
이해해 주시라.

이제 방송 내용이다.



방송중 도대체 무슨 말을 어떻게 했는지 하나도 기억이 나질 않습니다.
그냥 그 순간을 즐겨야 할텐데, 실상은 그냥 시간을 흘러 보냈을 뿐인 것 같습니다.

어허~~ 발음도, 표정도, 시선도...참 엉망이다.
그래도 첫 방송출연치고는 제법 한 듯....ㅋㅋㅋ 자화자찬이다.
방송은 역시 어렵더군요....




방송이 끝나고 스튜디오에서 기념 촬영을 했습니다.



스튜디오를 전체 배경으로 촬영했습니다.



아주 좋아 죽습니다~~~
실은 제가 예쁜 사람 울렁증이 있어서....헙.....






그리고 나서 다른 곳으로 이동했습니다.
뉴스센터..."관계자외 출입금지"




이야..TV로만 봤던 메인조정실이네요.




자꾸 눈이 조종실 기기로 가네요.
정말 멋진 장비입니다.


어느 곳이던 보이는 것 보다는 보이지 않는 부분이 더 많은 일을 감당하고 있다는 것이겠죠.
지금의 조종실이 또한 그런 곳이겠죠.


그런데 또 다른 아나운서께서 오셨습니다.
김경섭 아나운서와 김진희 아나운서입니다.
건강플러스와 대전 MBC 9시 뉴스를 진행하시더군요.



생방송 "아침이 좋다" 코너는 다른 분이 진행하시지만 장소 관계상 이 스튜디오에서 촬영을 해드렸습니다.



이 장면...
매일 대전 MBC뉴스에서 보시는 장면이시죠.



낯익은 장면이지만, 이제부터 보실 장면은 정말 낯선 모습들일 겁니다...
한번 보시죠~~!!

이 사진 내려야 할까요? ㅋㅋㅋ











방송으로 보이는 것 외에 숨은 끼를 잠시나마 엿볼 수 있었습니다.



테이블 한 켠에 놓여 있는 카메라..
발로 뛰며 현장을 취재하는 카메라 기자들의 노력이 있기에 방송은 이어져 가겠지요?

카메라로 매번 촬영을 하던 제가 10여분간의 촬영을 당하고 나니, 카메라 기사분들의 노고가 제일 맘에 걸리더군요.
이 무거운 카메라를 어깨에 매고 현장을 뛰어다닐 분들의 노력에 박수를 보내드립니다.




평상복으로 갈아 입은 김하나 아나운서의 모습...
촬영을 해 드렸습니다.

여성분들 촬영시 주의사항, 절대로 언더노출로 촬영하지 말것!!!
그런데 너무 오버노출이 되어버렸네요..끙~~!!

후보정을 하지 않는 스타일이라 그냥 올려드립니다.
얼굴이 자연뽀샵처리가 되셨네요.. ㅎㅎㅎ



마지막 인사를 나누고 나오다가 Cafe M을 살짝 들렸습니다.
물론 커피를 마시진 않았지만요...

이 곳에서 오고갈 이야기들의 내용이 궁금해 졌습니다.
하지만, 가야 할 시간...



나오는 길, 벽에 붙어 있는 MBC 안내판을 촬영 했습니다.
처음 해 본 생방송 출연이라 긴장도 하고 정신도 없었지만,
몇가지 생각을 해 봤습니다.

우선 공영방송의 중요성이었습니다.
이번 원고를 준비하면서 개인의 이익을 위한 실명이나 업체를 거론하면 안되는 것을 보면서
공영 방송은 공익을 위해 존재해야 함을 새삼 느꼈습니다.
개인의 이익을 위해, 개인의 목적을 위해, 혹은 어느 특정 집단의 이익이나 대변을 위한 것이라면 이미 그 방송은 공영방송이 아니겠죠?
특정권력의 이익을 대변하는 것 또한 공영방송의 태도가 아니라는 점이었습니다.

두번째로, 보이지 않는 곳의 중요성이었습니다.
방송의 꽃이라고 할 수 있는 아나운서, 하지만, 그들이 빛날 수 있는 것은
보이지 않는 곳에서 촬영하고 조정하고 송출하는, 또한 프로그램의 아나운서를 위해 대본을 적는 작가의 노력...
이 모든 것이 하나로 완성될 때 비로소 방송은 완전한 아름다움을 만들 수 있겠죠.

저 또한 블로그 기자단으로서 공익을 위해 무엇을 해야 하는지 나름대로 고민해 보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나의 이야기 뿐만 아니라, '너'의 이야기, 그리고 이것이 결합되어 '우리'의 이야기를 만들 수 있을테니 말입니다.

[덜뜨기의 마음으로 담는 세상 = 허윤기]
[충청투데이 따블뉴스 블로거 = 허윤기]
[대전시 블로그 기자단 = 허윤기]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전광역시 유성구 신성동 | MBC 대전총국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덜뜨기 덜뜨기
정확히 말하면 충투따블 모임은 두번째다.
지난 2월달에 시청에서 열린 본인의 사진강좌가 첫번째 모임이지만,
번개 모임은 2010년 첫번째가 맞다.

이날 모임에는 지민이의 식객, 멀티라이프, 모과, 황금사과, 리자, 팰콘, SOM, 작은파동, 기분좋은꿈(김진관님), Mr.Kiss, 덜뜨기,
그리고 충투의 홍미애 부국장님, 이재형 기자님, 그리고 절대강자꼬마마녀님이 참석했다.
(죄송~~ Mr.Kiss님 첨부합니다)

--> 황금깃털님, 푸우님, 모과님, 황금 사과님, 펠콘님, 미스터키스님, 덜뜨기님, 기분좋은 꿈님, SOM님, 작은 파동님, 멀티 라이프님
    (제가 이래저래 헷갈리는 분들이 계셔서 절대강자꼬마마녀님 리스트 첨가합니다....머리 나쁨...이해해 주세요~~~)


정말 오랫만의 만남이라 다들 반갑고 새로운 얼굴들과 함께 소소한 삶의 이야기들을 나누고 헤어졌다.

식사 후, 커피 모임이 끝난 후 단체사진...
(실수로 오버노출이 되었다)



식사 후 커피를 기다리면서....

기분좋은꿈(김진관)님과 작은파동님이랑 일찍 도착해서 시간이 남길래 공원에 가서 무선동조로 플래시 촬영 장난 중~~

아래부터는 현장의 모습이다.

팰콘님...
KBS 1TV에서 촬영을 해 갔단다. 다음주 월요일 5시 40분에 나온다고 하던데....



절대강자꼬마마녀님...
이름좀 줄이면 안되나?? 너무 길다..ㅋㅋㅋ


최근 블로깅에 발을 들여 놓은 기분좋은꿈님(김진관)...
이날 따블뉴스 블로거에 회원가입을 한 신입 블로거님...
해동검도 유단자시다.....


작은파동님...
개인적으로 친한 후배....
카메라까지 같은 기종...거기에 렌즈까지...ㅋㅋ



황금사과님..
이날 부여에서 이곳까지 오셨다.


멀티라이프님....
사진을 찍으면 다들 "V"를 하신다...
대한민국 8강...홧팅~~~


리자님과 절대강자꼬마마녀님과의 반가운 만남인사....황금사과님...얼굴 이제 나오셨네요..후훗~~


황금사과님...
이날 처음 뵈었네요..
반갑습니다.


충투 홍미애 부국장님....필명 "꼬치"님...
설정샷이다. 거울에 반사된 모습이 꼭 쌍둥이 같기도 하고, 제법 분위기 있게 나오셨네요..


리자님과 절대강자꼬마마녀님의 사진 촬영중...


Mr. Kiss님...이날 아이폰 뽐뿌를 마구마구 날려주셨는데...


우리의 뱃 속으로 들어갈 녀석들...
미안하다...하지만 고맙다...맛있게 먹어주마....


이거 정말 맛나게 먹어야겠당..




고기가 익어가는 동안 한장~~~ 찰칵~!


뷰파인더 보지 않고 그냥 찰칵~~
팰콘님 짤리셨넹~~


이제 고기가 익어갑니다.


오랜 만남의 회포를 푸는 건배....
누구는 맥주고...누구는 사이다고...ㅋㅋㅋ
그나저나 칠성사이다가  DK로 바뀌었던데...
Dynamic Kin 사이다...란다....


꼬치님과 Mr.Kiss님의 아이폰 자랑질...ㅋㅋㅋ
아이폰...좋더라...


다 먹고난 후 맛난 부분을 긁어 먹는 중....


친구 잘 못 만나서 충투따블 블로거에 발을 들여 놓은 희생자(?)들...
이젠 나를 빼 놓고 자기들끼리 출사도 다닌다...ㅋㅋㅋ


SOM님의 손에 있는 병따개가 광선검으로 바뀌게 할 작은파동님의 뽀샵질을 기대하며...


서로 확인 사살중...ㅋㅋㅋㅋ



아이폰 매니아...꼬치님....


저녁 식사 모임을 했던 궁동 춘천 닭갈비...


식사 후 이동해서 커피를 마시러 간 집...



커피 주문 후 단체사진...


세로 단체 사진...
화벨의 K값을 낮췄더니만 푸른색이 많이 나왔다.
그래도...그냥....
보정하기 귀찮다...그리고 원래 보정을 잘 하지 않다 보니...그냥~~~


애피타이저....


메뉴판은 항상 예의상 촬영한다.
기본이니까....














화벨설정 실수...푸르딩딩~~~~
기분좋은꿈님과 이재형 기자님의 모습...
아이폰을 갖고 놀면 사고 싶어진다는 저주가~~~





거 아이폰...신기하네~~~~



이재형 기자님...
이 분도 아이폰 매니아....
다들 아이폰 갖고 다니시던데..끙~~~


이럴 줄 알았으면 단렌즈 하나 들고 갈걸....다음에는 더 예쁘게 담아드릴께요..



한참을 보지 못했던 터라 다들 반갑고 할 말도 많았다.
충투따블뉴스의 좀 더 활발하고 좋은 모임을 위해 아쉬움을 뒤로 한 채 헤어졌다.

다들 반가웠어요~~!!

[덜뜨기의 마음으로 담는 세상 = 허윤기]
[충청투데이따블뉴스블로거 = 허윤기]
Posted by 덜뜨기 덜뜨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