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소개하는남자




봄의 마지막 자락을 붙잡으려 떠난 길,

가지에 살포시 매달린 봄의 끝자락을

조심스레 마음에 담아봅니다.




봄은

그렇게 내 곁에서 사그러져 갑니다.



봄은

그렇게 찬란한 흔적만을 남긴 채...



가지마라 한들 남을 녀석도 아니고

빨리 오라고 한들 어여 올 녀석도 아닌데...



내 탄식은 듣지도 못했는지,

땅의 부르심에 순응하며

그렇게 낮은 곳으로 떠나 갑니다.


 







20110420 _ 따스한 동학사 자락의 꽃햇살 그늘 아래서.... <허윤기>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공주시 반포면 | 동학사꽃길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공소남 허윤기 덜뜨기